머니투데이

올리패스, 진통제 임상 특이사항 발생…하한가

머니투데이 정혜윤 기자 2021.03.08 10:1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올리패스, 진통제 임상 특이사항 발생…하한가




올리패스 (12,450원 100 -0.8%)가 비마약성 진통제 신약(OLP-1002)의 호주 임상 1b상 진행 중 특이사항이 발생했다고 밝히면서 주가가 하한가를 기록 중이다.

올리패스는 8일 오전 10시 13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9050원(29.87%) 내린 2만1250원을 기록하고 있다.

올리패스는 이날 공시를 통해 "임상시험 약물이 의약품으로 최종 허가 받을 확률은 통계적으로 약 10% 수준으로 알려져 있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임상시험 및 품목허가 과정에서 기대에 상응하지 못하는 결과가 나올 수 있고, 이에 따라 당사가 상업화 계획을 변경하거나 포기할 수 있는 가능성도 상존한다"고 설명했다.

올리패스는 OLP-1002에 대한 호주 임상 1b에서 위약군과 투약군이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고 밝혔다.


위약군 그룹의 통증 평가 수치가 예상과 달리 진통제 투약군보다 과도하게 감소하는 등 특이사항이 발생했다고도 설명했다. 회사측은 "위약군에서 중증 이상의 통증을 지닌 관절염 환자들에서 진통제 투약 없이 6주간 통증이 40% 이상 감소하는 것은 극히 이례적으로 판단된다"고 했다.

통증 및 류마티스 내과 전문의인 올리패스 임상개발 담당 부사장 김영래 박사는 "위약군 10명 중 5명에게 70% 이상의 통증감소가 관측되고, 반면 4명에게서 통증감소가 없어 위약군과 투약군의 통증 감소 차이가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