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R&D, 바이오·우주기술에 쏜다…"집중·단순화로 스케일업"

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 2023.08.25 11:37
글자크기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고흥=뉴스1) 이재명 기자 = 한국형 우주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5월25일 오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되고 있다. 이번에 실려 가는 위성은 차세대소형위성 2호(카이스트 인공위성연구소), 도요샛 4기(천문연), LUMIR-T1(루미르), JAC(져스텍), KSAT3U(카이로스페이스) 등 총 8개다. (항공우주연구원 제공) 2023.5.25/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고흥=뉴스1) 이재명 기자 = 한국형 우주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5월25일 오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되고 있다. 이번에 실려 가는 위성은 차세대소형위성 2호(카이스트 인공위성연구소), 도요샛 4기(천문연), LUMIR-T1(루미르), JAC(져스텍), KSAT3U(카이로스페이스) 등 총 8개다. (항공우주연구원 제공) 2023.5.25/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소벤처기업부가 중소기업 연구개발(R&D) 지원을 파급력이 큰 핵심 테마에 집중, 혁신 벤처의 글로벌 스케일업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유망한 분야로는 바이오, 탄소중립, 우주기술 등을 꼽았다.

중기부는 24~25일 제주에서 열린 '제3회 중소기업 혁신 네트워크 포럼'에서 이 같은 중소기업 R&D 구조개편 방안을 밝혔다.



중기부는 이날 중기부의 R&D 예산은 꾸준히 늘어 왔지만 과제 단위로 집행, 전략적인 집중이 부족했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중소기업 R&D의 칸막이 구조를 개선하고 올해 48개인 사업 숫자를 단순화하겠다고 밝혔다.

또 혁신역량별 투트랙 전략을 수립한다. '혁신 선도' 기업군 대상으로 전략기술 테마별 대규모 혁신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일반 기업군은 기업군 내 공통수요가 있는 연구개발을 지원하는 등 실질적 R&D 성과 확산에 주력한다.



지원을 집중할 전략기술 테마로는 바이오, 탄소중립기술과 우주개발을 주목했다. 일례로 의료 인공지능 기업 뷰노 (24,850원 ▼1,250 -4.79%)는 미 하버드 의대 종합병원과 이미 지난해부터 AI(인공지능) 의료판독 임상연구를 진행 중이다.

또 대기중 이산화탄소(CO2) 포집 기술, 초고해상도 인공위성 영상 디지털 송수신 장치 개발도 파급력이 클 것으로 전망했다. 중기부는 이처럼 유망한 기술 분야에 집중 투자하고 성실 실패의 부담을 줄여 연구자율성도 키운다는 복안이다.

아울러 글로벌 선도 연구기관과 공동R&D도 확대하겠다고 중기부는 밝혔다. 관련 세부계획은 오는 10월께 도출할 예정이다.
오기웅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25일 제주 라마다프라자에서 열린 제3회 중소기업 혁신 네트워크포럼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제공오기웅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25일 제주 라마다프라자에서 열린 제3회 중소기업 혁신 네트워크포럼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오기웅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기업현장 수요자 관점에서 R&D 전략성을 강화하고 글로벌 유수 연구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과 스케일업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소기업 혁신 네트워크 포럼은 지난 2020년 중기부 장관과 KAIST 총장이 공동 의장을 맡아 출범했다. 올해 3회 포럼은 Next Challenge(넥스트 체인지), 글로벌 딥테크 육성을 위한 스케일업 전략'을 주제로 진행했다.

이번 포럼에서 기후테크 스타트업 수퍼빈의 김정빈 대표가 디지털 정보를 활용한 폐기물 자원순환 방안을 제시했다. 전하진 SDX재단 이사장이 탄소시장 전망과 중소벤처 기업의 대응 전략을 발표했다.

소상공인 업무 툴 '캐시노트'를 운영하는 한국신용데이터(KCD)의 김동호 대표는 개인사업자가 디지털 정보기술을 활용하는 방안을 소개했다.

폐암 치료제 레이저티닙 개발사 제노스코의 고종성 대표는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 기술협력 전략을 발제했다. 고 대표는 지난 4월28일 미국 보스턴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주재한 한-미 클러스터 라운드 테이블에 참석한 바 있다.

박찬수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 선임연구위원이 중기부 R&D 포트폴리오를 제안한 데 이어 중기부 측이 R&D 구조개편 방안을 제시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