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한국문화원, 한·영 수교 140주년 기념 영국 명문 요리학교와 한식의 달 진행

머니투데이 로피시엘=박영복 기자 2023.05.26 16:21
글자크기

한식 영감 받은 음식 선보여...오랜 전통 지닌 웨스트민스터 킹스웨이 컬리지와 협력 지속

/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


주영한국문화원(원장 선승혜/이하 문화원)은 지난 4월 22일(토)~5월 21일(금)까지 웨스트민스터 킹스웨이 컬리지(Westminster Kingsway College)와 협력, 한식을 집중 소개하는 '한식의 달'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로 3년째 진행한 행사로, 한식 강좌와 한식메뉴주간을 통해 한식 인지도를 넓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
문화원과 지속 협력 중인 웨스트민스터 킹스웨이 컬리지는 110여 년의 전통을 지닌 런던 최대 공립대학으로 요리과정이 특화되어 있다. 영국의 스타셰프 '제이미 올리버'를 비롯해, 최고의 미슐랭 스타를 다수 배출했다.



한식강좌는 셰프 교수가 직접 한식을 가르쳤으며, 주제를 정해 총 4회 진행했다. 4월 22일(토) 일반인 대상 강좌를 시작으로, K-드라마 스트리트 푸드를 주제로 핫도그, 치킨, 떡볶이(4월 22일과 5월 20일), 김치담기와 김치전(4월 29일), 채식을 주제로 감자전, 꼬마김밥, 영양밥 조리법(5월 13일)을 실습했다.

/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사진제공=주영한국문화원
한식메뉴주간은 5월 15일(월)부터 19일(금)까지 교수진이 한식 조리법을 학생에 전수, 이들이 조리하여 코스 메뉴로 선보인 행사다. 조리학과 실습과정의 일환으로 빈센트룸 브래서리 레스토랑에서 진행했다.

올해는 한·영 수교 140주년을 기념하고자 영국의 양다리 요리에 한국의 고추장을 가미한 음식을 선보였다. 연일 예약이 마감되어 성황리에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200여 명이 참가했다.


선승혜 주영한국문화원장은 "한식은 건강한 맛과 음식으로 새로운 미래문화를 더욱 생기롭게 만드는 황금열쇠입니다. 영국에서 한식강좌와 한식메뉴주간은 대학과 협업으로 풍성하게 진행하여 매우 뜻깊습니다."라고 행사의 의미를 강조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