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블루베리NFT, 메타콩즈와 'K리그 PFP 프로젝트' 공동 마케팅 진행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2.03.18 08:5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블루베리NFT, 메타콩즈와 'K리그 PFP 프로젝트' 공동 마케팅 진행




블루베리 NFT (1,485원 ▲85 +6.07%)가 진행하고 있는 스포티움 (Sportium) 프로젝트가 메타콩즈,NFT매니아와 K리그 PFP(프로필사진) 프로젝트의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K리그 PFP 프로젝트는 블루베리NFT가 보유한 K리그 선수들의 실제 경기영상 1만개를 제작해 4월초 민팅할 계획이다. 블루베리NFT는 실제 K리그 선수들 성적에 따라 PFP 홀더들에게 스포티움코인 에어드랍 이벤트와 특별 NFT 제공 등의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국내 최초로 팬덤을 기반으로 실제 선수의 경기영상을 사용함으로써 NFT의 가치를 높인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스포티움 프로젝트는 최근 세계적인 글로벌 블록체인 투자자들인 리버투스 케피탈, 애니모카브랜즈, 데퍼랩스를 포함한 투자 라운드를 완료했으며, 프로축구, 프로농구, 프로배구 등 스포츠 IP를 다수 확보하고 있다.




메타콩즈는 지니어스 해커로 잘 알려진 '멋쟁이 사자처럼' 이두희 대표가 직접 개발에 참여해 성공시킨 국내 선두 PFP 프로젝트다. 지난해 12월 12일과 13일 양일에 걸쳐 진행된 메타콩즈 민팅은 시작과 동시에 1만장이 완판됐으며, 메타콩즈는 그 이후 실타래, 지릴라 등 후속 PFP 프로젝트들을 모두 성공시킨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아트 PFP 프로젝트에 이어 이번에는 스포츠 분야로 영역을 확대해 K리그 PFP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돼 기쁘다"라며 "자사가 확보하고 있는 다양한 스포츠 IP를 활용해 스포츠 영상 NFT 상품을 발행하고 관련 시장의 폭을 넓혀 나가 명실상부한 국내 스포츠 NFT 선두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