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에이루트, 우진기전 상반기 수주 1000억 돌파 "신재생에너지 수혜 본격"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1.07.15 09:1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에이루트 (876원 64 +7.9%)는 관계사 우진기전의 상반기 수주금액이 1041억원을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773억원) 대비 35% 성장한 수주 실적이다.

우진기전은 신재생에너지 산업에서 적극적인 영업활동을 전개해 수상태양광과 해상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솔루션 분야에서 약 290억원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도시바 에너지앤시스템스앤 솔루션스'와 수소연료전지 도입을 논의하고 있어 향후 신재생에너지 솔루션 분야는 가파른 성장이 예상된다.

전압강하보상장치(AVC), 무정전전원장치(UPS) 등 전력품질 솔루션 분야에서도 약 270억원의 수주를 달성했다. 이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바이오를 중심으로 전방산업의 공장증설 및 설비투자가 활발하게 진행됐기 때문이다.



우진기전 관계자는 "반도체 공급 부족에 대응하기 위해 관련 기업들이 내년으로 계획된 시설 투자의 일부를 올해 하반기 중으로 앞당길 것으로 예상된다"며 "전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의 산업을 중심으로 수주 증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린뉴딜 정책 역시 정부 주도로 대규모 재정이 투자될 예정으로 하반기 신재생에너지 솔루션 분야도 수주증가가 예상된다"며 "이러한 전반적인 시장 상황을 고려해 볼 때 회사의 올해 전체 수주실적은 전년 대비 30%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우진기전은 1984년 설립된 통합 전력 플랫폼 기업으로, 산업용 전력기기 유통 및 전력 토탈 솔루션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 반도체, 디스플레이, 신재생에너지 등 전방산업에 삼성, SK, LG와 같은 대기업을 비롯해 300개 이상의 고객사를 보유 중이다.

에이루트는 지난 6월 우진기전을 소유 중인 '우진홀딩스'의 지분 30.7%를 자회사(지오닉스)로부터 인수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우진홀딩스의 전환사채(CB)를 인수한 사모펀드에 투자하면서 CB 전량을 매입할 수 있는 콜옵션을 확보한 바 있다. 향후 에이루트가 이 콜옵션을 행사할 경우 우진기전의 경영권 확보가 가능할 전망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