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단독]'K-바이오 연합군' 진용 짜였다 "우리 손으로 mRNA 백신 개발"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1.05.18 14:05
의견 19

글자크기

[단독]'K-바이오 연합군' 진용 짜였다 "우리 손으로 mRNA 백신 개발"




국산 코로나19(COVID-19) mRNA(메신저RNA) 백신 개발과 생산을 위한 'K-바이오 연합군' 진용이 갖춰졌다. 한미사이언스 (72,700원 1800 +2.5%)와 에스티팜 등 기반 기술을 갖춘 업체들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mRNA 백신 기술자립에 나서기로 한 것. 정부도 이들의 백신 개발에 대규모 지원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정부의 전폭적 지원 하에 진행된 모더나식 백신 개발 모델이 한국에서 가동될지 주목된다.

18일 바이오업계에 따르면 10여개 바이오사들은 최근 mRNA 백신 개발을 위한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한미약품그룹의 지주사인 한미사이언스가 주축이 돼 에스티팜 (106,000원 3100 +3.0%) 등이 참여한 상태다. 서울대와 포스텍, 명지의료재단 등 국내 생명과학계와 의료계도 컨소시엄 구성 관련 논의에 참여했다.

이 컨소시엄 추진에는 정부도 관여했다. 질병관리청 산하 국립보건연구원이 '바이오 연합군' 뼈대를 만든 것으로 전해진다. 컨소시엄 형태로 연합해 각 업체들의 기술이 시너지를 내면 국산 mRNA 백신 개발에 속도를 더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최근 "mRNA 백신은 연내 임상시험을 시작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른바 mRNA 백신 '투트랙' 전략이다. 모더나 백신 등 대량 위탁생산체계를 조속히 갖춰 백신수급을 안정화하는 한편 장기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독감처럼 '엔데믹(endemic·감염병 주기적 유행)'으로 진입할 가능성을 열어두고 국산 백신을 개발하겠다는 것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모더나 백신 생산이 유력해지며 위탁생산체계 확보의 윤곽이 잡힌 가운데 이제 컨소시엄 구성을 통한 백신 개발 밑그림도 그려진 셈이다.

[단독]'K-바이오 연합군' 진용 짜였다 "우리 손으로 mRNA 백신 개발"
실제로 컨소시엄에 참여한 바이오사들은 기반 기술을 어느정도 갖춘 상태다. 한미약품그룹 지주사 한미사이언스의 원료의약품 계열사인 한미정밀화학은 이미 mRNA 백신 개발에 필수적인 리피드(mRNA 백신의 제제 원료) 합성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미약품그룹 차원에서는 mRNA 플랫폼 기술 개발에도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동아쏘시오그룹 계열사인 에스티팜은 스위스 바이오사 '제네반트 사이언스(Genevant Science)'로부터 코로나19 mRNA 백신 개발에 사용되는 LNP(지질 나노 입자) 약물 전달체 기술을 도입해둔 상태다.

제제원료와 LNP등 컨소시엄 참여 기업이 보유한 기술은 mRNA 백신 개발의 뼈대다. 하지만 이 같은 기술만으로도 덜컥 개발이 되는 것이 아니다. mRNA를 LNP로 고르게 둘러 싸야 하는데 이 기술이 '최첨단 기술'로 분류된다. 모더나는 물론 화이자도 이 기술을 완벽히 구현하기 힘들어 백신을 초저온에서 유통해야 하는 단점이 생겼다. 이와 관련, 한 업계 관계자는 "개별 기업이 가진 기술을 바탕으로 각자 개발을 진행하는 것 보다 힘을 모아야 하는 이유"라며 "컨소시엄을 통해 기술 시너지를 내면 개발 기간도 단축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제는 개발 비용이다. mRNA 백신은 최첨단 생명과학기술의 '끝'으로 통한다. 미국의 모더나와 화이자 백신 전에 mRNA 백신은 인류 역사상 없었다. 때문에 미국도 이 백신 개발에 천문학적 자금을 투입했다.


미국은 대규모 자금을 투입한 만큼 개발기간도 단축시켰다. 모더나 백신이 대표적이다. 모더나 백신은 모더나가 미 국립보건원(NIH) 산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와 함께 미국 행정부의 백신 개발 프로젝트 '초고속 작전(Operation Warp Speed)'에 따라 공동 개발했다. 미국 정부는 모더나에 4조원을 지원했고 모더나 백신은 불과 1년만에 개발이 완료됐다.

바이오업계 한 관계자는 "정부에 컨소시엄 차원에서 대규모 자금 지원을 요청했고 이 사안이 검토중인 것으로 알고있다"며 "정부의 과감한 지원과 역량 있는 기업들 간의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통해 한국에서 모더나식 백신 개발이 현실화할지 관건"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의견 1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