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그룹 씨야 남규리, 탈퇴 이유는…"무서워 이민 생각도"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2020.02.22 16: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3'에 출연한 그룹 씨야 출신 남규리씨 등/사진=JTBC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3'에 출연한 그룹 씨야 출신 남규리씨 등/사진=JTBC




그룹 씨야 출신 가수 남규리씨가 9년 만에 탈퇴 이유를 밝혔다.

남씨는 지난 21일 JTBC 예능프로그램 '슈가맨3'에 출연해 "그땐 너무 어렵고 무서웠다"며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이 그것(탈퇴)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민까지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다시 복귀할 거란 희망도 없었다"며 "한국을 떠나려고 이민을 알아봤었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굉장히 사랑 받고 (음악 프로그램 등에서) 1위도 하고, 많은 팬 분들이 있어서 행복하다고 생각할 수 있다"며 "하지만 20대 초반의 갓 사회 생활을 시작한 친구들이었다"고 설명했다.


씨야의 또 다른 멤버 김연지씨는 "그때 활동도 너무 많았고 서로 마음을 나누고 깊게 대화를 나눈 적이 별로 없었다"며 "진작 이런 이야기를 나눴다면 서로 이해할 수 있지 않았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씨야는 2006년 1집 앨범 '여인의 향기'로 데뷔한 뒤 인기를 얻었으나 2011년 1월 해체했다. 남씨는 소속사와 계약 분쟁을 겪으며 2009년에 먼저 팀을 탈퇴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