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ISO 45001' 인증…테마파크·골프업계 최초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2019.10.09 11:2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안전과 보건에 대한 사회적 요구 높아지며 추진…에버랜드는 환경, 에너지에 이어 안전·보건 인증 추가

지난 7일 경기도 용인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본사에서 열린  ISO 45001 인증 수여식에서 정금용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대표(왼쪽)와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버랜드지난 7일 경기도 용인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본사에서 열린 ISO 45001 인증 수여식에서 정금용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대표(왼쪽)와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버랜드




국내 최대규모 테마파크 에버랜드 등을 운영하는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지난 7일 테마파크와 골프업계 최초로 'ISO 45001(국제 안전보건 경영시스템)' 인증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ISO 45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제정한 안전보건 관련 최고 수준의 국제 인증이다. 다양한 유형의 위험과 산업재해 예방이 목적이다. 안전보건 경영에 대한 엄격한 평가기준을 충족해야만 인증이 수여된다.

이번 인증 획득으로 에버랜드는 안전·보건(ISO 45001), 환경(ISO 14001), 에너지(ISO 50001) 분야에 대한 국제 인증 3개를 모두 보유한 국내 최초 테마파크로 이름을 올렸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1976년 개장한 에버랜드(옛 자연농원)를 비롯, 캐리비안 베이, 가평·안성베네스트CC 등 국내 대표 테마파크와 골프장을 운영 중이다. 안전과 보건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가하고 연간 800만 명의 고객이 방문하는 사업 특성을 고려, 관련 업계에서 이례적으로 ISO 45001 인증을 추진해왔다.

이를 위해 임직원과 고객, 협력사 등 사업 전반에 관여하는 모든 인적·물적 자원에 대한 위험 요소를 사전에 발굴해 제거하고 관리하는 특화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 국제 기준에 부합하는 매뉴얼과 절차서를 도입, 모든 임직원이 안전보건 경영에 참여할 수 있는 체계를 이끌어냈다.


실제 에버랜드의 경우 안전을 최우선 가치를 둔 경영을 실천 중이다. 매일 아침 개장 전 2~3시간을 활용해 40여 개의 놀이시설(어트랙션)을 점검하고 있다. 정기 비상훈련과 상시 모니터링 체계 가동 등 종합적인 안전시스템도 운영 중이다.

정금용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대표는 "업계 최초로 이번 인증을 받게 돼 뜻 깊다"며 "앞으로도 안전 프로세스를 준수해 임직원과 고객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사업장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