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쿠키런: 킹덤' 대박난 데브시스터즈, 분기 최대 실적

머니투데이 이동우 기자 2021.04.30 10: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쿠키런: 킹덤' 대박난 데브시스터즈, 분기 최대 실적




데브시스터즈 (105,800원 100 -0.1%)가 '쿠키런: 킹덤'의 흥행으로 창사 이래 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데브시스터즈 올해 1분기 매출 1054억원, 영업이익 238억원, 당기순이익 207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75% 이상 증가했고,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의 경우에도 흑자 전환을 넘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호실적은 올해 1월 출시된 '쿠키런: 킹덤'이 이끌었다. '쿠키런 킹덤'은 1분기에만 매출 855억원을 올리며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 이와 함께 '쿠키런 오븐브레이크'도 게임 간 카니발라이제이션에 대한 우려를 뛰어넘어 역대 분기 매출 기록을 갈아치웠다.


다만 매출 성장만큼 영업비용도 늘어났다. 매출증가에 따른 게임 수수료 비용 증가와 '쿠키런: 킹덤' 초기 유저 유입 및 브랜딩을 위한 공격적인 마케팅 비용이 반영됐다.

데브시스터즈는 "쿠키런: 킹덤의 흥행과 쿠키런: 오븐브레이크의 꾸준한 확장을 기반으로 분기 실적 턴어라운드에 성공했다"며 "주요 라이브 게임의 지속적인 매출 성장과 더불어 하반기 신작 출시를 통한 모멘텀으로 기업 가치의 비약적인 성장을 계속 이어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