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오리온,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 초코고래밥’ 출시

머니투데이 박미주 기자 2021.02.15 09: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간편대용식 ‘오!그래놀라’와 오리온 스테디셀러 ‘고래밥’ 컬래버레이션

사진= 오리온사진= 오리온




오리온 (123,000원 4500 -3.5%)이 간편대용식 브랜드 ‘마켓오 네이처’의 신제품 ‘오!그래놀라 초코고래밥’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오!그래놀라 초코고래밥은 간편대용식 오!그래놀라와 스테디셀러 고래밥을 컬래버레이션 해 만든 제품이다. 8가지 고래밥 캐릭터에 초콜릿과 코코아 분말을 더한 초코고래밥과 국산 쌀, 귀리, 호밀 등 다섯 가지 곡물을 가공해 만든 초코 그래놀라, 오곡볼을 함께 담았다.

패키지에는 고래밥 대표 캐릭터 ‘라두’가 요리사로 변신한 모습을 재미있게 표현하고, 후면에는 제품을 먹고 난 뒤 어린이들이 놀이로 즐길 수 있는 고래밥 캐릭터 종이 딱지놀이를 삽입해 특별한 재미를 준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그래놀라 초코고래밥은 맛과 재미를 찾는 어린이와 건강한 간식을 고르는 엄마를 동시에 만족시키기 위해 선보인 제품”이라며 “건강 트렌드 확산 속에 그래놀라를 더욱 대중화하고 간편대용식 시장을 넓힐 수 있는 다양한 제품들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간편대용식 제품으로 농협이 공급한 국산 쌀과 호밀, 귀리 등을 그대로 가공해 만든 ‘오!그래놀라’ 9종(검은콩, 과일, 야채, 카카오, 딸기, 단백질, 팝 크랜베리 아몬드, 팝 초코 아몬드, 초코고래밥)과 ‘오!그래놀라바’ 4종(검은콩, 무화과베리, 단호박고구마, 카카오&유산균볼)이 있다. 최근 간편대용식 수요의 증가 트렌드에 힘입어 지난해 매출액이 전년 대비 34% 성장, 150억원을 돌파하며 2018년 출시 이후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