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휴온스글로벌, 블러썸엠앤씨 인수 본계약.."비제약 강화"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21.02.04 10:1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휴온스글로벌 (36,300원 200 +0.6%)은 블러썸엠앤씨 인수를 위한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인수 총액은 580억원이다.

휴온스글로벌 컨소시엄은 지난 1월 18일 블러썸엠앤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등 외부자본 유치를 통한 M&A(인수합병) 입찰'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후 휴온스글로벌은 블러썸엠앤씨에 대한 상세 실사 등 후속절차를 진행했다. 인수 관련 세부조건 협의를 완료해 인수 본계약이 이뤄졌다.



휴온스글로벌은 블러썸엠앤씨 인수를 통해 에스테틱 사업 효율성을 높이고 시너지 창출 극대화에 나선다. 코로나19(COVID-19) 장기화로 인한 비대면 소비문화 확산에 적극 대응한다는 전략이다.

휴온스글로벌은 블러썸엠앤씨 인수를 통해 에스테틱 사업을 전개하는 자회사 휴메딕스와 화장품∙의료용기 사업 회사인 휴베나 간 사업 연계를 통해 새로운 사업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메딕스의 독자적 기술력으로 생산하는 화장품 원료에 휴베나의 고품질 화장품 용기와 블러썸엠앤씨의 화장 소품 사업을 결합하는 사업 구조를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또 100% 자회사 블러썸픽쳐스와 블러썸스토리를 활용해 영화 및 드라마와 연계한 자체 에스테틱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한다. OTT(Over The Top,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과 연계하고, 장기적으로 무형 자산인 문화 콘텐츠로 사업 다각화에 나설 예정이다.


휴온스글로벌 관계자는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성장 재원을 확보하고, 코로나로 다소 위축된 화장품 산업의 회복에 대한 기대감과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인수를 추진했다"고 말했다.

이어 "화장품 및 에스테틱 시장 확대, 사업 영역 확장 차원에서 인수 결정이 이뤄진 만큼 시너지 창출을 통한 성과 극대화에 초점을 맞추겠다"고 덧붙였다.

휴온스글로벌 차트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