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방탄소년단 진 "병역은 당연…언제든지 응하겠다" 입대 언급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2020.11.20 15:20
의견 1

글자크기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새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BE'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 타이틀 곡 '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Blue & Grey', 'Skit', '잠시', '병', 'Stay', 'Dynamite'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된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새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BE'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 타이틀 곡 '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Blue & Grey', 'Skit', '잠시', '병', 'Stay', 'Dynamite'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된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병역 이행 의사를 밝혔다.

2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는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BE(Deluxe Edition)' 발매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방탄소년단의 맏형 진은 입대 문제에 대한 질문을 받고 "말씀드렸다시피 나라의 부름이 있으면 언제든지 응하겠다"고 답했다.



진은 "시기가 된다면, 부름이 있으면 언제나 응할 예정"이라며 "멤버들과도 자주 이야기하는데 병역에는 모두 응할 예정"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진은 1992년생으로 방탄소년단 멤버 가운데 입대 시기가 가장 빠를 예정이다. 진은 지난 2월 기자회견에서도 "병역은 당연한 의무"라고 말한 바 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새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BE'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 타이틀 곡 '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Blue & Grey', 'Skit', '잠시', '병', 'Stay', 'Dynamite'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된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새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BE'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 타이틀 곡 '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Blue & Grey', 'Skit', '잠시', '병', 'Stay', 'Dynamite'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된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방탄소년단은 지난 8월 싱글 '다이너마이트'를 발매한 후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1위에 올랐다. 이후 이들의 병역 문제를 둘러싸고 사회적 논쟁이 일었다.

이와 관련해 병무청은 지난달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 업무보고 자료에서 대중문화예술 분야 우수자의 징·소집 연기 등을 골자로 하는 병역법 개정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의견 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