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라이브온' 황민현→정다빈, 찰떡 케미 가득한 대본 리딩

뉴스1 제공 2020.08.05 10:2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JTBC '라이브온' © 뉴스1JTBC '라이브온'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라이브온' 황민현 정다빈 노종현 양혜지 연우 최병찬 등의 케미스트리가 돋보이는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플레이리스트와 키이스트, JTBC스튜디오가 공동으로 제작하는 JTBC 새 드라마 '라이브온'(극본 방유정/ 연출 김상우) 측은 5일 주연 배우들이 모두 참석한 대본리딩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라이브온'은 수상한 목적을 가지고 방송부에 들어간 서연고등학교 셀럽 백호랑(정다빈 분)이 엄격한 방송부장 고은택(황민현 분)을 만나 겪게 되는 상극 케미 로맨스 드라마다.



앞서 황민현과 정다빈이 주연으로 캐스팅을 확정 지은 가운데 두 사람과 함께 극을 이끌어갈 주역들로 노종현 양혜지 연우 최병찬이 합류해 10대 청춘의 한 페이지를 채워갈 예정이다.

먼저 서연고등학교의 질서를 바로잡을 선도부장 도우재 역은 노종현이 맡는다. 어떤 상황에서도 논리와 이성이 앞서 원리원칙주의자 고은택과 장단이 잘 맞는 친구 관계다. 양혜지는 고은택과 방송부를 책임지는 차장 지소현 역으로 내신 평균 1.5 등급에 빛나는 모범생으로 변신한다.

이어 연우는 서연고등학교 대표 사랑꾼 강재이 캐릭터로 남자친구 도우재 밖에 모르는 불도저 매력을 예고하고 있으며 최병찬은 백치미 넘치는 순정 비글남 김유신을 소화한다.

최근 진행된 대본리딩 현장에는 김상우 감독과 작가인 방유정 작가를 비롯해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배우들은 대본을 한 장 한 장 넘길수록 역할에 깊게 몰입, 어느새 캐릭터 그 자체가 되어 있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황민현은 본연의 스윗함은 사라지고 찬 바람 쌩쌩 부는 완벽주의 방송부장 고은택으로 완벽 변신했고, 정다빈은 콧대 높은 안하무인 SNS 스타 백호랑의 매력을 십분 살려내 상극 케미의 묘미를 보여줬다. 노종현 양혜지 연우 최병찬 역시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에 숨을 불어넣으며 재미를 더했다.


한편 '라이브온'은 오는 11월 중 처음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