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용호를 민주당으로"…민주당 전직 지방의원 40명 복당지지

머니투데이 김평화, 한지연 기자 2019.01.11 17: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the300]"문재인정부 성공 위해 반드시 복당 이뤄져야"

2018.03.12 무소속 이용호 의원 인터뷰/사진=이동훈 기자2018.03.12 무소속 이용호 의원 인터뷰/사진=이동훈 기자




전북 남원·임실·순창 더불어민주당 전직 지방의원 40명이 이용호 무소속 의원의 복당을 촉구했다. 이들은 이 의원 복당을 지지·촉구하는 선언문과 서명부를 민주당 중앙당에 11일 제출했다.

이들은 선언문에서 이 의원의 민주당 복당은 민심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역발전과 화합을 이끌고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기 위해 반드시 복당이 이뤄져야 한다"고 했다. 또 "이 의원이 복당하면 우리 당이 동부산악권을 아우르게 되고, 현안 주도권을 쥐게 될 수 있다"며 "조직력과 대응력 강화로 차기 총선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령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무엇보다도 이 의원은 탁월한 의정활동 능력으로 지역민들에게 두루 호평을 받고 있는 검증된 인사"라며 "명백한 결격사유가 없고 공천을 약속받은 것도 아닌 만큼, 복당시키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 지지율은 주춤하고 있고, 보수진영은 대연합의 움직임이 예상된다"며 "이 의원의 민주당 복당은 단순한 '현역 의원 1석 증가'의 의미를 넘어 집권 후반기 정국을 원활하게 이끌어가고, 지역발전과 지역정치권의 경쟁력을 높이는 열쇠임을 건의한다"고 덧붙였다.

민주당은 13일 당자격심사위를 열고 손금주· 이용호 의원의 입·복당 여부를 최종 결정한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