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인테리어 O2O 집닥, '제로 프로젝트' 선언

머니투데이 서진욱 기자 2018.12.04 09:51
인테리어 O2O 집닥(대표 박성민)이 '인테리어 제로 프로젝트'에 돌입했다고 4일 밝혔다. 국내 인테리어 중개 시장 환경을 투명하고 안전하게 조성하고, 고객과 시공업체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다.

집닥의 이번 프로젝트는 기존 인테리어 시장에서 고객과 시공업체 간 발생할 수 있는 문제들을 조율하고 함께 성장 및 상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획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크게 3가지로 구성된다. 고객과 시공업체간 수수료에 대한 불신을 투명화하기 위한 '수수료 제로'와 10년 이상의 인테리어 전문가인 집닥맨이 시공현장을 방문해 단계별로 공사 상황을 감리하고 해결해주는 '걱정 제로', 고객이 체결했던 계약조건과 공사 결과가 상이할 경우 이를 대신 책임지고 100% 재시공해주는 '불만 제로'다.

집닥은 인테리어 과정 전반에 대한 책임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집닥은 이번 인테리어 제로 프로젝트를 통해 고객과 시공업체를 연결하는 상생협력 네트워크와 함께 인테리어 중개 시장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예정이다. 고객 신뢰도 향상과 시공업체와 파트너십 확대를 노린다. 집닥은 인테리어 제로 프로젝트 선언을 기점으로 집닥맨 인력도 대거 확충, 인테리어 중개 서비스 전반의 책임관리 강화로 고객과 시공업체 모두의 만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박성민 집닥 대표는 "인테리어 제로 프로젝트는 국내 인테리어 시장 투명화를 반드시 이루겠다는 일념으로 집닥에서 오랜 시간 고안한 전략 프로젝트"라며 "고객과 시공업체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인테리어 시장 환경 구축에 앞장서 보다 윤리적이고 책임감 있는 집닥으로 거듭나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가 스타벅스를 드려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를 구독하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