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승, 강남 체육관 폭우 피해 공개 "오랜만에 물난리"

김나연 기자  |  2022.08.09 08:11
양치승 / 사진=양치승 인스타그램 양치승 / 사진=양치승 인스타그램
헬스 트레이너 겸 방송인 양치승이 폭우 피해를 입은 체육관 상황을 공개했다.

양치승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물난리구나. 우리 직원들 고생이 많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공개했다.

이어 "지금 체육관 상황"이라는 글과 함께 공개된 영상에서는 폭우 피해를 입은 서울 강남의 체육관에서 펌프를 이용해 물을 빼내고 있는 양치승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는 "어릴 적 생각난다. 오늘 잠 다 잤네. 그나마 펌프를 빌려와서 다행. 올 여름 물놀이 제대로 하네"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원효는 "우리 형님 코로나로 고생, 물난리로 고생. 수고 많으십니다"라는 댓글을 남기며 양치승을 위로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