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집' 이영은 '윤복인 가해자=정헌' 알았다.."당장 쳐들어가야"[별별TV]

박수민 기자  |  2022.05.19 20:24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비밀의 집' 이영은이 윤복인 사고의 가해자가 정헌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에서는 안경선(윤복인 분)의 말을 곱씹어보는 백주홍(이영은 분)의 모습이 담겼다.

앞서 안경선은 가해자에 대해 "그 사람 아들이"라며 남태형(정헌 분)을 떠올린 바 있다. 백주홍은 이를 토대로 과거 함숙진(이승연 분)이 장례식장에 왔을 당시 우지환(서하준 분)에게 문전박대 당한 일, 남태형이 우지환과 폭행시비를 벌인 일들을 돌아보며 남태형이 안경선을 치고 도주한 가해자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백주홍은 집에 돌아온 우지환에게 "사고낸 사람 남태형이 맞아?"라고 물었다. 이에 우지환은 "주홍이 너한테 다 해결한 뒤 말해주고 싶었는데"라며 백주홍의 말이 모두 맞다고 했다. 그러자 백주홍은 "기가 막혀서 말이 안 나오네. 어떻게 사람이 그래? 어떻게 참고 있는 거야? 이러고 있을 게 아니라 당장 쳐들어가자"라며 분노했다.

박수민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