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시윤 "고양이에서 호랑이로 성장!" [앞담화인터뷰]

공미나 기자  |  2022.01.28 19:19
/사진=스타뉴스 /사진=스타뉴스


걸그룹 빌리(Billlie·시윤, 츠키, 션, 수현, 하람, 문수아, 하루나) 멤버들이 시윤에 대해 "고양이에서 호랑이가 됐다"고 표현했다.

빌리는 최근 스타뉴스와 만나 앞담화인터뷰를 진행했다. 앞담화인터뷰는 한 멤버 대한 질문에 나머지 멤버들이 돌아가며 대답을 하는 형식이다.

멤버들은 시윤에 대해 "'링바이링' 때는 멋있고 앙칼진 고양이였다면, '스노이 나이트' 때는 멋있으면서도 밝으면서도 귀여운 호랑이"이라고 했다.

이어 "시윤은 자기 파트를 살리는 능력이 탁월하고 제스처가 깔끔하다"고 칭찬했다.

이밖에도 빌리 멤버들이 시윤에 대해 어떤 앞담화를 나눴는지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자.

한편 빌리는 미스틱스토리가 내놓은 1호 걸그룹. 지난 달 윈터 스페셜 시즌 송 '스노이 나이트'를 발매하고 활동 중이다.

'스노이 나이트'는 모두가 들떠있는 듯 하지만 매년 점점 더 평범해지고 지루해지는 크리스마스에 특별히 할 일도 없고, 평소와 다름없는 똑같은 일상 속에서 스노우볼을 발견하고, 꿈과 상상을 통해 무의식의 세계로 빨려 들어가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