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호골' SON 평점 7.3점 팀내 최고, 英BBC "굉장한 타이밍이었어" - 스타뉴스

'3호골' SON 평점 7.3점 팀내 최고, 英BBC "굉장한 타이밍이었어"

김우종 기자  |  2021.09.27 02:29
손흥민(가운데)이 27일(한국시간) 아스날전에서 만회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손흥민(가운데)이 27일(한국시간) 아스날전에서 만회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손흥민(29·토트넘)이 시즌 3호골을 터트리며 팀은 간신히 수모를 면할 수 있었다. 영국 BBC는 "굉장한 타이밍"이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평점도 팀 내 최고였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0시 30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아스날과 2021~2022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3으로 패했다.

토트넘으로서는 부끄러운 패배였다. 전반에만 3골을 내리 내주며 무너졌다. 전반 11분에는 사카가 오른쪽 측면에서 문전으로 때린 크로스를 에밀 스미스 로우가 마무리 슈팅으로 연결했다.

이어 전반 27분에는 에밀 스미스 로우가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피에르 에머릭 오바메양이 추가골로 마무리했다. 세 번째 실점 장면에서는 해리 케인의 움직임이 아쉬웠다. 순간적으로 트래핑 후 드리블을 시도하려다가 공에 걸리며 꽈당 넘어졌다. 이어진 아스날의 역습 상황에서 부카요 사카가 팀의 3번째 골을 터트렸다.

이후 전반 36분 TV 중계화면에는 일찌감치 자리를 뜨는 토트넘 원정 팬들이 포착되기도 했다. 전반을 0-3으로 뒤진 채 마친 토트넘은 후반 시작하자마자 델레 알리와 탕강가를 빼는 대신 올리버 스킵과 이메르송을 교체로 투입했다. 이어 후반 25분에는 은돔벨레 대신 브라이언 힐을 교체로 넣었다. 그러자 토트넘의 왼쪽 공격이 살아나기 시작했다.

결국 손흥민의 첫 골이 나왔다. 후반 34분 왼쪽 측면에서 레길론이 낮게 올린 크로스를 문전으로 쇄도하던 손흥민이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지난달 29일 왓포드전 이후 약 한 달만에 터진 손흥민의 시즌 3호골이었다. 이를 두고 영국 BBC에서 라디오 해설로 나선 전 아스날 수비수 매튜 업슨은 "그의 돌파에 맞춰 굉장한 타이밍에 손흥민이 골을 터트렸다"고 밝혔다. 경기 후 영국 축구 통계 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3점을 부여했다. 이는 팀 내 최고점이다. 호이비에르가 7.0점으로 그 뒤를 이었으며, 케인은 6.0점이었다.

손흥민(가운데)이 27일(한국시간) 아스날전에서 만회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손흥민(가운데)이 27일(한국시간) 아스날전에서 만회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