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 송해, 향년 95세로 별세.."덕분에 가족들이 웃어" 추모 물결[스타이슈]

안윤지 기자  |  2022.06.08 11:01
MC 송해 /사진제공=TV조선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MC 송해 /사진제공=TV조선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최고령 MC 송해가 별세한 가운데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8일 방송코미디언협회 측에 따르면 송해는 이날 오전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향년 95세.

방송코미디언협회 관계자는 이날 스타뉴스에 "자택 화장실에서 쓰러지신 뒤 구급대가 왔지만 영영 일어나지 못했다"고 밝혔다.

앞서 송해는 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4월과 5월 건강 이상으로 인한 병원 입원 치료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계속된 컨디션 난조로 인해 최근 KBS 1TV 음악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이 2년 만에 야외 녹화를 진행했지만, 송해는 결국 불참했다. 이후 별세 소식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전국 외치는 소리가 언젠가는 멈출 거라고 생각은 했는데 이런 소식을 접하니 마음이 무겁다", "예전에 실시간 검색어에 '송해 별세' 뜨면 심장 덜컥해서 들어갔을 때 가짜뉴스라고 해서 안심했다. 그런데 진짜인 날이 오늘이라니", "시대의 한 페이지가 닫힌 느낌이다", "'전국노래자랑' MC 송해 선생님 만큼은 영원히 계시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온가족이 함께 웃을 수 있었다", "먼저 떠나신 가족 분들과 행복하게 지내길 바란다" 등 추모 물결을 이었다.

한편 송해는 1955년 '창공악극단'으로 데뷔했다. 그는 1988년부터 34년간 KBS 1TV 음악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하며 최장수 MC로 사랑을 받았다. 송해의 아내 고(故)석옥이 여사는 향년 83세로 폐렴이 악화돼 별세했으며 그의 아들은 1994 교통사고로 먼저 세상을 떠났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