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사람'의 중요성, 2019 인구이야기 'PopCon'

2019.10.23 16:04

글자크기

머니투데이가 지난 22일 개최한 '2019 인구이야기 팝콘(PopCon)'에서 지방자치단체와 재계, 금융업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인구구조 변화에 따른 대응 방안을 공유했다.

'인구 구조와 한국 사회의 변화, 그리고 기회'라는 주제로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우리 삶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는 '인구'를 정면으로 다뤘다.

'인구와 기업의 미래' 세션에서는 이영식 한샘 사장, 이재진 웅진씽크빅 사장 등 CEO(최고경영자)가 직접 미래 대응 전략을 공개했다. 기업들은 인구 변화에 따라 새롭게 나타난 생활·행동·소비양식의 변화에 주목했다.

인구와 금융의 미래' 세션에서는 고령화가 금융회사 뿐 아니라 우리 사회에 구조적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는 우려를 제기했다. 예금·적금 등 전통적 투자로는 은퇴 후 생활을 준비하기 역부족이기 때문에 부동산 등 대체투자 열풍이 불고 있는 것을 그 사례로 들었다.

이밖에도 '지방의 미래', '교육의 미래' 등 세션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 손주은 메가스터디 회장 등이 등장해 해당 주제에 대해 발표했다.

에이징&다잉(Aging & Dying)' 세션에서는 아름답게 삶을 마무리하는 방법을 논의하기 위해 의사, 과학자, 정책학자 등 죽음이라는 주제를 고민해 온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기업, 학계, 정부 측 참가자를 비롯해 학생, 직장인 등 일반인 참가자까지 1000여명이 운집했다.

영상촬영: 이상봉, 김소영 기자
영상편집: 이상봉 기자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