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굵은 장대비에 싱크홀까지…푹 꺼진 도로

2019.08.01 10:15

글자크기

1일 오전 서울 중구 청계천 광장 모전교 앞 도로가 전날부터 내린 비에 주저앉아 도로가 통제되고 있다.

이날 오전 8시30분경 이곳을 지나던 택시 기사 정환승씨는 "갑자기 앞바퀴가 푹 가라앉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

정씨는 도로가 주저앉아 싱크홀이 생긴 걸 확인한 후 시청과 경찰서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영상촬영: 임성균 기자
영상편집: 이상봉 기자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