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백혜련·윤소하 경찰 출석 "한국당도 조사 받아라"

2019.07.16 11:25

글자크기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지정을 두고 빚어진 충돌 관련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윤소하 정의당 의원이 16일 서울 영등포경찰에서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했다.

이날 오전 10시쯤 나란히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출석한 두 의원은 조사실에 들어가기 전 취재진에게 입장을 밝혔다. 두 의원은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성실하게 조사받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며 "자유한국당 의원들도 나와서 조사를 받으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날 자유한국당 의원들에게도 소환을 통보했으나 불응 방침을 세운 것으로 전해졌다.

영상촬영: 이해진 기자
영상편집: 이상봉 기자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