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진성준, 화성 화재에 "진상규명·후속대책 마련에 적극 협력"

머니투데이 오문영 기자 2024.06.25 10:20
글자크기

[the300]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있다. 2024.06.18. kch0523@newsis.com /사진=권창회[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있다. 2024.06.18. [email protected] /사진=권창회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경기 화성시 일차전지 제조 공장에서 발생한 화재와 관련해 "민주당은 사고의 진상규명과 후속대책 마련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진 정책위의장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어제(24일) 경기도 화성시에 있는 일차전지 공장 화재 사건으로 노동자 22명이 소중한 목숨을 잃었고, 한 명은 아직도 실종 중인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지난 24일 오전 10시31분 화성시 서신면 전곡리 아리셀 공장 3동 2층에서 불이 나 근로자 22명이 숨졌다. 신원이 확인된 사망자는 한국인 2명이다. 화재는 22시간여 만에 완전히 진화됐고, 1명은 실종 상태다. 실종자를 찾기 위한 수색은 이어지고 있다.

진 정책위의장은 "참담하고 가슴 아픈 사고"라며 "뜻하지 않게 목숨을 잃은 고인들의 명복을 빌고,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께도 깊은 위로와 애도의 뜻을 전한다. (소중한 목숨을 잃은) 22명 중 20명이 먼 이국땅에서 와서 일하던 외국인 노동자라고 하니 더욱 안타깝다"고 했다.



이어 "정부에 철저한 원인 규명과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은 물론이고 피해 외국인과 유가족들이 원망스럽지 않도록 지원 조치에도 만전을 기울여주길 요청한다"며 "특히 이번 사고 현장은 올해부터 중대재해법(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 적용되는 사업장이었던 만큼, 회사 측이 안전점검과 안전관리를 충분히 해왔는지도 철저히 조사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어제 경기도가 리튬전지와 유해화학사업장 등 에너지첨단산업 현장에 대한 안점 점검을하겠다고 말했는데, 중앙정부도 이런 재해가 반복되지 않도록 전국의 유사산업현장을 전면 조사하고 안전대책을 마련할 것을 요구한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앞서 화성 화재 관련 희생자들에 대한 묵념을 하고 있다. 2024.06.25. kkssmm99@newsis.com /사진=고승민[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앞서 화성 화재 관련 희생자들에 대한 묵념을 하고 있다. 2024.06.25. [email protected] /사진=고승민
진 정책위의장은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이 1호 당론으로 채택한 '민생위기 극복 특별조치법' 추진 의지도 재차 밝혔다. 이 법은 전 국민에게 소득 수준에 따라 25만~35만원 사이의 민생회복지원금을 지급하는 게 골자다. 지원금은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고, 지급일로부터 4개월 이내에 사용하지 않으면 효력을 상실하게 하는 내용이 담겼다.


진 정책위의장은 "민주당의 민생회복지원금과 정부·여당의 부자감세론을 싸잡아서 비판하는 목소리가 일부 있다"며 "세수 결손을 비판하면서 민생회복지원금을 지급하자는 민주당이 모순적이라는 것인데 그렇지 않다"고 했다.

이어 "민생회복지원금은 소비와 내수를 살리자는 것으로 이를 통해 우리 경제가 살아나면 세수도 늘어날 것"이라며 "실제로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시기였던 2020년에 우리나라는 1인당 25만원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전 국민에게 지급했고, 이러한 적극적인 재정 운용을 통해 주요 나라 가운데 가장 먼저 코로나19 이전의 경제 수준을 회복한 바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저출생 대책이나 기후위기 대응처럼 민생회복은 가장 절박한 시대적 요구"라며 "현재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에 '민생위기 극복 특별조치법'이 계류 중인데 국민의힘은 국회 원 구성에 임하기로 한 만큼, 신속히 (법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