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이앤엠, 청라의 '아시아의 할리우드' 건설 속도…설계사 선정·행정 절차 추진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4.06.20 08:47
글자크기
더이앤엠(THE E&M (1,585원 ▼9 -0.56%))이 청라 영상·문화복합단지 조성사업 관련 사법 리스크를 해소하며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더이앤엠이 우선 협상자로 선정된 이번 사업은 인천시 서구 청라동 1-820 일대 투자유치용지 18만8282㎡에 실내외 스튜디오 등 영상 제작 인프라와 문화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더이앤엠은 청라 영상·문화복합단지를 세계적인 수준의 스튜디오 시티로 개발하기 위한 초석으로 국내 정상급 설계사들과 계약을 추진 중이다.

회사 측은 영국의 건축 전문지 '빌딩 디자인'(Building Design)이 발표한 '올해 세계 최고의 100대 건축회사'(2024 World Architecture Top 100)에 주거 부문 국내 1위·세계 3위에 랭크된 종합건축사사무소 건원을 주관사로 선정했다. 이어 종합 6위에 랭크된 희림 종합건축사사무소 및 그리고 국내외 교통 인프라 설계를 선도 중인 종합건축사사무소 근정까지 3개 사를 컨소시엄으로 구성했다. 이에 따라 도시·건축계획 등 설계 업무를 동시 진행해 사업 일정을 단축하겠다는 전략이다.



앞서 더이앤엠은 글로벌 특수영상·항공영상 촬영 전문기업 XM2와 전략적 협약을 맺고 스튜디오 운영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와 함께 글로벌 제작사들과 해외 텐트폴 작품 제작 유치 및 글로벌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사, 대형 제작사, 유명 프로듀서들과 파트너십 체결을 진행할 예정이다.

회사 측은 "아시아의 할리우드를 목표로 전 세계 영상산업을 이끄는 트렌드 세터들과 혁신적인 엔터테인먼트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청라국제도시는 스타필드 청라, 청라 의료 복합타운, 하나금융타운, 국제업무지구, 국제금융지구, 청라 코스트코 등 현재 다수의 개발사업이 동시에 진행되고 있다. 공항철도-9호선 직결사업, 서울 7호선 연장, 제3연륙교 개통, 청라-인천 북항 연결도로 추가 개통, GTX-D 개발 등의 굵직한 교통 호재도 예정돼 지역 경제 활성화가 기대되는 상황이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우협 선정 관련 사법리스크가 해소된만큼 사업 추진을 위한 행정 절자 및 스튜디오 상세 운영방안 협의 등에 가속도가 붙는 중"이라며 "현재 진행중인 다수의 협상이 있으나, 비밀 유지계약에 따라 향후 구체적인 성과로 보여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