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첨단 교실' 만드는 LG전자, AI기반 에듀테크 솔루션 공개

머니투데이 임동욱 기자 2024.05.29 10:00
글자크기
 LG전자가 29일부터 전남 여수에서 열리는 ‘미래교육박람회’서 공감지능(AI) 기반의 다양한 교육 솔루션을 선보인다. 사진은 AI 노트북 ‘LG 그램’을 비롯해 교육용 IT 기기, 전자칠판, AI 클로이(CLOi) 로봇 등으로 조성된 LG전자 미래교실 공간.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29일부터 전남 여수에서 열리는 ‘미래교육박람회’서 공감지능(AI) 기반의 다양한 교육 솔루션을 선보인다. 사진은 AI 노트북 ‘LG 그램’을 비롯해 교육용 IT 기기, 전자칠판, AI 클로이(CLOi) 로봇 등으로 조성된 LG전자 미래교실 공간.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이달 29일부터 5일간 전라남도 여수 세계박람회장에서 열리는 '2024 대한민국 글로컬 미래교육박람회'에 참가한다. '글로컬'은 글로벌(Global)과 로컬(Local)의 합성어다.

전라남도·경상북도 교육청과 전라남도, 교육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전시에는 LG전자 외 구글, 네이버, 인텔 등 기업이 참여해 AI(인공지능) 기반의 에듀테크(EduTech) 솔루션을 선보인다. 또, 캐나다, 독일, 호주, 영국 등 세계 22개국 교육 기관이 참가해 국가별 미래교육 정책과 사례 등을 소개한다.



LG전자 (98,900원 ▲200 +0.20%)는 이번 전시에서 온디바이스 AI 노트북 'LG 그램'을 비롯, 크롬북과 웨일북, 태블릿 PC 등 교육용 IT 기기, 다양한 교육용 템플릿을 제공해 수업 효율성을 높이는 전자칠판, AI 클로이(CLOi) 로봇 등을 선보인다.

AI 연산에 특화된 최신 CPU를 탑재한 'LG 그램'은 별도의 인터넷 연결 없이도 최대 10대의 안드로이드/iOS 기기와 사진, 파일 등을 간편하게 주고받거나 화면을 공유하는 'AI 그램 링크' 기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교사는 학생들의 태블릿이나 모바일 기기로 수업 자료를 쉽게 전달하고 학생들 역시 과제나 수업의 결과물을 편리하게 제출할 수 있다.



교실 내 설치된 86형 'LG 전자칠판(모델명: 86TR3DK)'은 최대 40곳의 멀티 터치를 지원해 여러 학생이 동시에 문제 풀이 및 발표를 할 수 있다. 무선으로 최대 9개의 화면 공유 기능을 지원한다.

컴퓨터 프로그래밍과 AI 교육을 돕는 'LG 클로이' 로봇도 선보인다. 학생들은 노트북을 활용해 로봇을 제어하는 앱을 만들어 직접 로봇을 구동하거나 로봇 홈 화면을 원하는 대로 재구성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번 박람회 참가를 시작으로 다양한 에듀테크 파트너사와 협업해 차별화된 교육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에듀테크 시장은 지난 2020년 4조8000억원 규모에서 2025년 8조6000억원으로 연평균 약 12% 성장할 전망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