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벨]트루윈, '엣지파운드리'로 사명 변경 "AI 강화"

머니투데이 양귀남 기자 2024.05.10 15:55
글자크기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트루윈 (2,515원 ▼95 -3.64%)은 10일 사명 변경과 사업목적 추가, 사외이사 신규 선임을 안건으로 주주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트루윈의 새 사명은 엣지파운드리다.



트루윈은 이번 사명 변경을 토대로 기존 IR(Infrared Rays)센서 사업과 더불어 AI(인공지능)분야의 신사업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신사업 강화를 위해 사업 목적에 △딥러닝, 인공지능(AI) 하드웨어 가속 장치 개발 및 판매업 △딥러닝,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솔루션 개발 및 판매업 △하드웨어 솔루션 외주 개발업 등을 추가할 예정이다.

AI반도체 전문가들을 경영진으로 영입해 AI와 IR센서 사업 강화에 주력할 예정이다. 트루윈은 김태성 교수를 사외이사 후보로 지정했다. 김태성 교수는 서울대학교 기계공학 출신으로 미네소타대학교 석사 및 박사를 취득한 뒤 현재 성균관대학교 기계공학부 교수직을 맡고 있다.



트루윈은 앞서 AI 반도체 기업 디퍼아이의 이상헌 대표와 온디바이스 황일남 이사 등 AI 반도체 전문가들을 경영진으로 영입한 바 있다. 이상헌 디퍼아이 대표는 전자공학을 전공했고 엠텍비젼, 삼성테크윈에서 엔지니어로 재직했었다. 황일남 이사는 성균관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한 엔지니어로 LG반도체 출신이다.

트루윈 관계자는 "AI와 IR센서 사업 접목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 기술적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며 "이러한 기술을 토대로 더 나은 성능과 안전성을 갖춘 제품을 선보여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