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바이오사 안전보건 포럼' 첫 개최

머니투데이 홍효진 기자 2024.04.30 08:44
글자크기
/사진제공=삼성바이오로직스/사진제공=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로직스 (823,000원 ▲8,000 +0.98%)는 인천 송도 본사에서 '바이오사 안전보건 포럼'을 처음으로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전날 오후 2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된 포럼에는 고용노동부 중부지방고용노동청 및 안전보건공단 인천광역본부를 비롯해 삼성바이오로직스 및 셀트리온 (188,800원 ▲3,000 +1.61%), SK바이오사이언스 (55,900원 ▲1,600 +2.95%), GC녹십자 (126,600원 ▲1,600 +1.28%), 동아에스티 (69,100원 ▲2,300 +3.44%), 에스티젠바이오 등 총 11곳의 바이오사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주요 안전보건 정책 및 동향에 대한 고용노동부의 강의에 이어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 기업 공정안전관리, 임직원 및 협력사 건강관리 인프라 구축 등과 관련한 우수 사례를 통해 안전보건 관리 체계 강화 노하우를 공유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관으로 열린 이번 포럼은 오는 하반기 2차례 더 개최된다. 고용노동부는 포럼 참여 기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평가 가점 △고용노동부 산재예방지도과 현장 점검 유예 △안전문화 포상 우선권 △포럼 참여자 대상 관리감독자 교육시간 인정 등을 제공한다. 참석을 희망하는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이라면 누구나 이 포럼에 참여할 수 있다.



노균 삼성바이오로직스 CSO(부사장)는"이번 포럼은 국내 바이오사들이 안전보건 강화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기 위해 모인 첫 자리로 의미가 깊다"며 "포럼에서 공유된 다양한 우수 사례와 토론을 바탕으로 참여 기업들이 각 사에 특화된 안전보건활동을 수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