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웰빙, 중국 태반주사시장 빠른 선점할 듯-IV리서치

머니투데이 김지훈 기자 2024.04.15 08:25
글자크기
사진=녹십자웰빙 홈페이지 캡처사진=녹십자웰빙 홈페이지 캡처


IV리서치가 올해 2분기 안에 녹십자웰빙 (9,020원 ▼170 -1.85%)의 태반주사제 라이넥이 처음으로 중국 시장에서 판매될 것이라고 15일 전망했다. 녹십자웰빙에 대한 투자 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IV리서치는 이날 녹십자웰빙 보고서에서 "2024년은 (녹십자웰빙이) 내수시장 중심으로 판매 중인 '라이넥'의 중국 진출 원년이 될 전망"이라고 했다. 라이넥은 간기능개선을 위한 태반주사제다.



IV리서치는 라이넥의 중국 내 인허가 과정에 대해 "현재 중국 'H'성 식약처로부터 허가를 기다리는 중으로 허가 시신청 지역 내 50 개 병원에 대한 판매가 가능해진다"며 "올해 2분기 안에 허가를 완료하고 수출을 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라이넥의 중국 진출 효과에 대해서는 "중국시장 내 태반주사 수요는 높은 것으로 파악되나, 아직 정식 허가를 받은 제품이 없다"며 "따라서 2분기 내 허가 시 중국 내 처음으로 정식 유통되는 태반주사제로서 시장을 빠르게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