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편의점, 한 번 가볼까"…CU, 말레이시아 삼성SDI 공장에 개점

머니투데이 하수민 기자 2024.04.14 10:00
글자크기
지난 8일 말레이시아 'CU 삼성SDI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한 행사에서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TFT 팀장(왼쪽 두번째)과 현지 삼성SDI 관계자들이 테이프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BGF리테일 지난 8일 말레이시아 'CU 삼성SDI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한 행사에서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TFT 팀장(왼쪽 두번째)과 현지 삼성SDI 관계자들이 테이프 컷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BGF리테일


BGF리테일 (118,500원 0.00%) 편의점 CU가 말레이시아 스름반에 있는 현지 삼성SDI (400,000원 ▼5,500 -1.36%) 배터리 생산 공장 내에 점포를 열었다.

CU는 이번 개점을 통해 삼성SDI 배터리 1공장 내 임직원들이 CU의 상품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으며, 2공장이 완공되면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오픈 첫날부터 삼성SDI 임직원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오픈 첫날(8일) 일평균 매출은 현지 일반 점포보다 4.5배가량 높게 나타났다.

말레이시아에서 편의점이 한국 문화를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인식되고 있어 20·30대 젊은 층으로 구성된 공장 근로자들의 반응이 뜨거웠다는 게 CU 측 설명이다.



삼성SDI 점에서 오픈 첫날 최다 판매된 상품 순위를 살펴보면 상위 10위까지 상품 중 6개가 한국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다. 1위는 한국형 아이스티가 차지했다. 이 밖에 치킨마요 삼각김밥(3위), K-핫닭강정(4위), 칸타빌레 피치아이스티(6위), 불닭마요 치킨삼각김밥(7위), 스파이시 갈릭비프 컵밥(9위) 등 한국 음료, 간편식, 즉석조리 상품이 등이 이름을 올렸다.

CU는 이번 개점을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수도인 쿠알라룸푸르 인근 조호바루, 말라카, 페낭 등으로 개점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전략이다.

정현석 BGF리테일 말레이시아 TF 팀장은 "국내에서도 삼성SDI 공장 내 4개 점포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어 이번 말레이시아 삼성SDI 개점도 원활한 협조 아래 진행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CU만의 우수한 운영 시스템, 차별화된 상품 및 서비스들을 적극 전파해 K-편의점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CU는 2018년 몽골, 2021년 말레이시아, 2024년 3월 카자흐스탄에 잇따라 진출하며 해외 사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달 기준 CU는 몽골 394점, 말레이시아 142점, 카자흐스탄 3점까지 총 539점을 운영 중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