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자산 3조원 넘는 미국 ETF 보유한 운용사 어디?

머니투데이 김창현 기자 2024.04.12 14:08
글자크기
순자산 3조원 넘는 미국 ETF 보유한 운용사 어디?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미국 대표지수에 투자하는 TIGER 상장지수펀드(ETF) 2종의 순자산이 각 3조원을 돌파해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1일 종가 기준 'TIGER 미국S&P500 (18,710원 ▲85 +0.46%)'ETF의 순자산은 3조1261억원이다. 해당 ETF는 2020년 8월 상장 이후 4년도 되지 않아 국내 최대 미국 투자 ETF로 성장했다. 미국 S&P500지수를 추종하는 해당 ETF는 국내 투자자들에게 미국 주식에 투자하는 대표 수단으로 자리 잡았다. 전날 기준 해당 ETF의 연초 이후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는 약 4100억원에 달한다. 국내 전체 ETF 중 1위를 차지했다.



나스닥100 지수를 추종하는 'TIGER 미국나스닥100 (120,730원 ▲630 +0.52%)' ETF도 순자산 3조원 이상의 ETF로 성장했다. 전날 종가 기준 순자산은 3조828억원이다. 해당 ETF는 2010년 상장한 국내 최초 미국 대표지수 ETF이자 미국 주식 장기 투자의 성공 사례로 꼽힌다. 상장 당시 1만원이었던 주당 가격은 현재 10만원을 넘어섰다. 13년여만에 10배 이상 상승하며 미국 주식 장기 투자 효과를 증명했다는 평가다.

현재 국내 상장된 전체 ETF 중 순자산 규모 3조원 이상은 총 7종이다. 이 가운데 미국 투자 ETF는 TIGER 미국S&P500과 TIGER 미국나스닥100 2종뿐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상품의 순자산 3조원 돌파를 기념해 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6일까지 해당 ETF를 보유 인증한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TIGER ETF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남호 미래에셋자산운용 FICC ETF운용본부 본부장은 "TIGER ETF가 국내 투자자들에게 미국 주식 시장에 투자하는 대표 수단으로 자리 잡은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TIGER ETF는 미국뿐 아니라 다양한 해외주식 ETF 라인업을 확장해 투자자들에게 선택의 폭을 넓혀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