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Amundi, 필승코리아 펀드 설정 후 수익률 150% 돌파

머니투데이 김창현 기자 2024.04.09 08:42
글자크기
NH-Amundi, 필승코리아 펀드 설정 후 수익률 150% 돌파


NH-Amundi 자산운용은 필승 코리아 펀드가 설정 후 수익률 150%를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펀드평가사 KG제로인에 따르면 지난 4일 기준 NH-Amundi 자산운용의 필승코리아펀드는 설정 후 수익률 152.06%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벤치마크지수(BM)인 코스피 상승률 대비 109%의 초과 수익률을 보인다.

6개월, 1년 수익률도 27.64%, 30.33%로 우수하다. 연초 대비 순자산액은 371억원 늘어 총 순자산액은 3595억원에 달한다.



최근 인공지능(AI) 산업의 발전으로 반도체를 포함한 IT 시장이 급속도로 확대되고 있다. 국내 반도체 대장주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의 주가 상승세를 이어받아 반도체 소재·부품·장비(소부장) 관련 종목에도 시장의 관심이 쏠린다.

필승 코리아 펀드는 2019년 8월14일 출시된 국내 최초 소부장 펀드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내 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한다.



주요 보유 종목으로는 삼성전자 (75,900원 ▼2,400 -3.07%), SK하이닉스 (198,600원 ▼1,400 -0.70%), 현대차 (267,500원 ▼4,000 -1.47%), 에스앤에스텍 (40,400원 ▼2,000 -4.72%), HD현대일렉트릭 (283,000원 ▲27,500 +10.76%) 등이다. 반도체, 디스플레이, 2차전지, 자율주행 및 로봇 등 다양한 테마 기업에 분산투자가 가능하다.

박진호 NH-Amundi 자산운용 주식운용부문장은 "격변하는 산업구조 환경 속에서도 혁신적이고 지속가능한 기업에 투자하는 상품"이라며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대한민국 성장 기업에 투자하고 싶다면 필승 코리아 펀드가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