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중차대한 총선…분탕질 치지 말고 총선에 집중하라"

머니투데이 정경훈 기자 2024.04.03 18:09
글자크기

[the300]

(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29일 오후 대구 북구 대구시청 산격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지방시대 종합계획 및 2024년 시행계획' 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4.1.2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29일 오후 대구 북구 대구시청 산격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지방시대 종합계획 및 2024년 시행계획' 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4.1.2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에서 4·10 총선을 이끄는 당 지도부를 향해 "천방지축 날뛸 시간도 며칠 남지 않았다. 분탕질 치지 말고 이왕 들어왔으면 총선에만 집중하라"고 밝혔다.



홍 시장은 3일 본인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얼치기 좌파들이 들어와 당을 망치고 있다"며 "내가 한동훈 위원장(국민의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 겸 비상대책위원장)을 대권 경쟁자로 보고 꼬투리 잡는다고 하는데 윤석열 대통령 임기가 2년도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도 셀카나 찍으면서 대권 놀이나 하는 것이 어처구니없어 참다 참다 못해 충고한 것"이라며 "지금은 그 애들 시간이고 내 시간은 2년 뒤에나 오기 때문에 묵묵히 보고만 있으려고 했는데 중차대한 총선 국면에 애들의 철없는 칼춤 놀이가 너무 한심해 몇 마디 한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근본 없이 떠돌다 우리 당에 들어왔으면 자기 전공인 조국 저격에만 집중하라"며 "얼마 전에는 퍼스트레이디를 마리 앙투아네트에 어처구니없이 비유하더니 당원 가입이나 했는지 모르겠다"고 했다.

홍 시장은 "선거를 단 한 번도 해보지 않은 초보 대표에 초선 사무총장, 정치도 모르는 공천관리위원장까지 모여 하는 짓들이 한심해서 그렇다"며 "당에 하나도 도움 안 되는 사람들이 왜 당에 들어와 이간질이나 하는지 어이가 없다"고 했다.

홍 시장은 전날에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벌써 핑계나 댈 생각하지 말고 끝까지 최선을 다하자"며 "다하고도 지면 깨끗이 승복하고 남 탓 말고 책임질 사람이 책임지자"고 했다.


이어 "그 사이 각종 사건·사고에도 책임진 사람이 없지 않았는가"라며 "대선 놀이 하지 마시고 총선에 집중하라. 셀카 찍는 시간에 국민들에게 담대한 메시지나 던져라. 셀카 쇼만이 정치의 전부가 아니다"라고 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