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가 반한 캐주얼 슈팅 대전게임…센디플로어, 시드투자 유치

머니투데이 최태범 기자 2024.04.03 23:00
글자크기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카카오가 반한 캐주얼 슈팅 대전게임…센디플로어, 시드투자 유치


캐주얼 멀티 플레이 게임 개발사 샌디플로어가 카카오벤처스와 코나벤처파트너스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샌디플로어가 개발 중인 '그레이트 토이 쇼다운'은 캐주얼 슈팅 대전 게임이다. 팀을 이뤄 미션을 수행하면서 협동·경쟁하고 이용자 간 상호작용과 교감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구성했다.



다양한 몬스터를 상대해야 하는 PvE(Player vs Environment), 필드를 돌아다니면서 팀원과 협동하며 수행할 수 있는 미션, 마지막까지 살아남는 사람이 승리하는 PvP(Player vs Player) 등을 즐길 수 있다.

연내 정식 출시되면 스팀(Steam)을 비롯한 다양한 플랫폼에서 이용 가능하다. 스팀은 월간 활성 사용자 수가 1억2000만명에 달하는 글로벌 최대 게임 유통 플랫폼으로 다양한 사전 테스트를 통해 초기 게임의 주목도를 높일 수 있다.

샌디플로어는 지난해 지스타 인디어워즈에서 최고의 멀티플레이어 게임상을 수상하며 경쟁력을 입증한 바 있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의 디자인·콘텐츠 융합 창업지원 우수기업에 선정된 이후 해외 판로 개척 사업을 통해 게임쇼 전시도 마쳤다.


이번 투자유치를 바탕으로 인재 채용을 마무리하고 PC와 콘솔 멀티 플레이어 게임 제작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향후 자체 개발한 지식재산권(IP)을 고도화하고 팀 대전 게임을 즐기는 전세계 게임 이용자를 대상으로 인지도를 확보한다는 목표다.

이종창 샌디플로어 대표는 "한국이 싱글 플레이 게임을 넘어 멀티 플레이 게임으로 스펙트럼을 넓히는 데 기여하겠다. 그 선두에 샌디플로어가 설 수 있도록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지웅 카카오벤처스 수석팀장은 "개발팀 전원이 스팀 기반의 진성 게이머로 해당 플랫폼과 이용자 특성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가졌다는 부분에서 매력적인 팀이라고 판단해 투자를 했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