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1만 시간'의 이웃사랑으로 나눔 가치 실현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2024.04.03 11:48
글자크기
한국타이어 우리들의 숲 조성 임직원 봉사활동./사진제공=한국타이어한국타이어 우리들의 숲 조성 임직원 봉사활동./사진제공=한국타이어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는 2023년 한해 동안 연간 누적 1만 시간의 임직원 봉사활동을 전개하며 나눔의 가치 실현에 앞장섰다. '사회가 건강해야 기업이 건실하게 성장할 수 있다'는 인식을 바탕으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임직원 참여 사회공헌활동 등을 통해 지역사회 선순환 구조 확립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 국내 사업장 및 R&D 센터에서 진행한 '2024 생명 나눔 헌혈 캠페인'이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 가운데 마무리됐다. 지난 2월 16일에는 대전광역시 대덕구 소재 대전공장과 충청남도 금산군 제원면에 위치한 금산공장에서, 2월 19일에는 대전광역시 유성구 소재 한국엔지니어링랩에서 진행됐다.

한국타이어 임직원들은 혈액 보유량이 상대적으로 부족해지는 겨울철 혈액 수급난을 극복하고자 헌혈에 자발적으로 동참해 혈액 수급 안정화에 힘을 보탰다. 이를 통해 생명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도움이 필요한 사회 구성원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임직원 및 임직원 가족들과 함께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한 재능 기부 봉사활동으로 '크리스마스 리스 만들기'를 진행했다.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따뜻한 크리스마스의 추억을 선물하는 동시에 유칼립투스 등 식물을 통해 심리적 안정감과 사회적 고립감 해소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10월부터 약 한 달간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함께 '따뜻한 겨울나기' 프로젝트도 진행했다. 회사는 겨울철 한파에 상대적으로 취약할 수 있는 독거 어르신들의 주거 환경 개선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200여 가정에 가정용 난방 용품과 임직원이 직접 제작한 테라리엄(Terrarium, 유리병 안에 토양과 반려 식물 등을 장식)을 전달하기도 했다.

한국타이어는 취약계층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마련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해 8월에는 '소외계층 아동과 함께하는 희망 나눔 캠프'를 개최하고 관내 사회복지시설 아동 300여 명을 초청해 레크리에이션을 포함한 다채로운 프로그램 제공했다.


지난해 7월부터 약 두 달간 독서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목소리 기부'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임직원들의 목소리가 담긴 동화책을 오디오북으로 제작해 시각장애, 다문화 가정 등 독서에 어려움을 겪는 아동들을 지원한 바 있다.

이외에도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한 '생명 나눔 헌혈 캠페인', '명절 생필품 전달' 등 지역사회 상생 실현을 목표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수혜자 중심의 진정성 있는 활동을 기획하며 나눔의 가치 실천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