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섭게 오른 인도 증시…KODEX ETF에도 3000억 몰렸다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4.03.29 09:07
글자크기
무섭게 오른 인도 증시…KODEX ETF에도 3000억 몰렸다


삼성자산운용은 인도 주식시장의 대형주 50종목에 투자하는 KODEX 인도Nifty50 (13,105원 ▲210 +1.63%) ETF(상장지수펀드)의 순자산이 3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Nifty50 지수를 추종해 수익을 내는 KODEX 인도Nifty50 ETF는 개인 투자자들이 883억원을 순매수하며 인도 시장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지난해 4월21일 상장이후 25.5% 상승해 국내상장 동일지수 추종 ETF 중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4분기 인도의 GDP는 전년 동기 대비 8.4%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제조업과 건설업이 각각 11.6%, 9.5% 오르며 크게 기여했다. 이에 Nifty50 지수는 지난 3월7일 2만2493.55포인트(p)로 역대 신고가를 기록했다.

이준재 삼성자산운용 매니저는 "이번에 발표된 인도 경제성장률은 정책 지원과 인프라 투자 등을 통한 제조업 중심 성장 정책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음을 나타낸다"며 "이러한 경제 성장률은 향후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돼 증시 밸류에이션(평가가치)에 대한 우려를 해소시키고 외국인 투자자의 유입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했다.



삼성자산운용은 인도 관련 후속 상품으로 인도의 대표 대기업 그룹이자 다양한 산업에서 인도 경제 성장의 중심에 있는 타타(Tata)그룹주에 집중 투자하는 ETF를 상장준비 중에 있다. 이 ETF는 인도 금융당국의 승인 절차를 거처 상반기 중으로 상장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