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패로우, 중소기업 클라우드 지원사업 5년 연속 공급사로 선정

머니투데이 황국상 기자 2024.03.25 09:43
글자크기
스패로우, 중소기업 클라우드 지원사업 5년 연속 공급사로 선정


정보보안 전문기업 파수 (6,530원 ▲50 +0.77%)의 자회사 스패로우는 2024년 중소기업 클라우드 서비스 보급·확산 사업의 공급 기업으로 5년 연속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스패로우는 이 사업을 통해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형태의 애플리케이션 보안 취약점 분석 솔루션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제공한다. 수요기업으로 선정된 중소기업은 최대 80%까지 이용료를 지원받을 수 있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중소기업은 내달 5일까지 '클라우드 지원 포털'에서 신청하면 된다. 수요기업으로 선정되면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최소 월 2만9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국내 중소기업의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전환을 위해 클라우드 도입 비용 및 컨설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5년 연속으로 공급기업으로 선정된 스패로우는 이번 사업을 통해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제공, 중소기업들의 소프트웨어 취약점 보안에 나선다.



스패로우 클라우드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SAST(소스코드 보안 약점)와 DAST(웹 취약점)를 함께 분석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보안 서비스다. 소프트웨어를 개발 및 공급하는 중소기업에서는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활용해 행정안전부의 '소프트웨어 개발보안 가이드'와 같은 주요 보안 취약점 점검 기준으로 소프트웨어 분석이 가능하다. 제공되는 취약점 해결 방안과 분석 결과 보고서를 참고해 취약점을 조치함으로써 제품의 안전성을 강화할 수 있다.

스패로우는 5월부터 이 솔루션에 사용 중인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의 라이선스와 취약점 정보를 제공하고 SBOM(소프트웨어 자재명세서)을 생성할 수 있는 SCA(컴포넌트 분석) 서비스도 추가할 계획이다. 검출된 취약점에 대한 정·오탐 리뷰 컨설팅도 함께 제공할 예정으로, 전문인력 및 경험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이 소프트웨어 보안 역량을 크게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소프트웨어 공급망 공격이 IT 및 보안 업계의 최대 화두로 떠오른 만큼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활용해 소프트웨어 공급망 보안을 강화할 수 있도록 5월 중 컴포넌트 분석 서비스도 추가할 예정"이라며 "이번 클라우드 바우처 사업을 통해 스패로우 클라우드를 도입하면 도입 기간만큼 컴포넌트 분석 서비스와 정·오탐 리뷰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하니 적극 신청 바란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