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웅섭 일동제약 대표 "4분기 흑자전환 이뤄…올해 수익성 증대 역점"

머니투데이 박미주 기자 2024.03.22 15:09
글자크기
일동제약 제8기 정기 주주 총회 모습/사진= 일동제약일동제약 제8기 정기 주주 총회 모습/사진= 일동제약


일동제약 (14,660원 ▼400 -2.66%)일동홀딩스 (8,260원 ▼190 -2.25%)가 22일 서울시 서초구 일동제약 본사에서 각각 정기 주주 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먼저 개회한 일동제약 제8기 정기 주주 총회에서는 재무제표 승인의 건, 이사 선임의 건 등 부의한 안건 모두 원안대로 가결됐다.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 사업 재정비와 효율화 추진을 위해 경영 쇄신을 단행했으며 그 결과 개별 실적 기준 4분기 흑자 전환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ETC(전문의약품)와 OTC(일반의약품), CHC(컨슈머헬스케어) 등 주력 사업 분야에 대한 투자 확대와 마케팅 강화를 통해 외형은 물론 수익성 증대에 역점을 둘 방침"이라고 했다. 또 "목표 달성과 성과 창출에 집중하는 기업 문화 조성과 더불어 조직 안정화 등에도 힘쓸 계획"이라고 했다.



뒤이어 열린 일동홀딩스의 제81기 정기 주주 총회에서도 재무제표 승인의 건, 이사 선임의 건 등 전체 의안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박대창 일동홀딩스 대표는 "핵심 자회사인 일동제약의 실적이 회복세에 있고 일동바이오사이언스를 비롯한 주요 계열사들 또한 착실한 사업 수행과 함께 소기의 성과를 내고 있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박 대표는 "지주사로서 계열사들의 원활한 사업 활동을 지원하는 한편 그룹 차원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통한 지속 가능한 기업의 토대 마련, 기업 가치 증대를 통한 주주 이익 제고 등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