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로바이오젠 "토종 비만약 임상 1상 성공…글로벌 2상 준비"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24.03.19 13:29
글자크기
시너지이노베이션 (2,415원 ▼55 -2.23%)의 바이오 자회사 뉴로바이오젠은 비만치료제로 개발하는 'KDS2010'의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뉴로바이오젠은 KDS2010 임상 1상에서 내국인과 코카시안 계열 88명을 대상으로 약물 안전성과 내약성 등을 확인했다. 뉴로바이오젠에 따르면 KDS2010 임상 1상에 참여한 대상자 모두 약물에 대한 부작용이 나타나지 않았다. 또 신뢰할 만한 수준의 약동 및 약력학 결과를 확보해 글로벌 임상 2상에 진입할 토대를 마련했다.



뉴로바이오젠은 KDS2010 연구를 통해 이미 허가받은 GLP-1 계열 비만치료제보다 우수한 효능을 확인했다며 혁신 비만치료제 개발이란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고 강조했다.

뉴로바이오젠의 KDS2010은 '마오비'(MAO-B) 효소를 타깃하는 새로운 기전의 비만 및 치매 치료제 후보물질이다. KDS2010은 뇌 속에 있는 신경세포 군집 '가브라파이브'(GABRA5)를 조절해 체중을 감량할 수 있다. 식욕을 억제하지 않는 비만 치료제인 데다 경구형(먹는 약)이라 복용 편의성이 뛰어나다.



뉴로바이오젠 관계자는 "뉴로바이오젠은 현재 비만과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국내와 미국을 포함한 글로벌 임상 2상을 준비하는 동시에 글로벌 제약사와 기술이전 및 공동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며 "KDS2010 임상으로 우수한 비만 치료 효과를 확인한 만큼 획기적인 비만 치료제로 개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