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 iF 디자인 어워드 2개 부문 본상 수상

머니투데이 조한송 기자 2024.03.19 09:59
글자크기
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사진=애경산업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사진=애경산업


애경산업 (21,250원 ▼200 -0.93%)이 'iF 디자인 어워드 2024'(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s 2024) 패키징 디자인 부문에서 2개의 본상을 수상했다.

애경산업의 프리미엄 세탁세제 브랜드인 리큐 제트(ZeT)의 '프로 파워샷(PRO POWER SHOT)'과 뷰티 덴탈 브랜드 '바이컬러'(BYCOLOR)가 각각 패키징 부문 본상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IDEA'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평가받는다. 고객 경험,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등 총 9개 부문에서 디자인 차별성과 영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하고 있다.

리큐 제트 프로 파워샷은 초고농축 처방을 통해 적은 양으로도 강력한 세탁을 도와주는 세탁세제다. 세제 본연의 강력한 세척력이 돋보일 수 있도록 직선이 강조된 심플한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한 손으로도 가볍게 사용할 수 있는 손잡이를 적용해 사용의 편리성을 더했다.



바이컬러는 '본연의 색을 찾아 진정한 나다움을 표현한다'는 의미를 가진 구강 케어 브랜드다. 충치·미백·구취 등 구강 고민에 따라 제품의 색상을 다르게 적용해 색을 강조한 감성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또한 바이컬러는 사용자의 개성과 유연한 사고를 표현하기 위해 치약 뚜껑과 칫솔대에 자유롭게 움직이는 웨이브 형태의 패키지 디자인을 구현했다. 특히 칫솔대에는 손의 굴곡에 따라 8° 기울어진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적용해 제품의 심미적 가치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