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주는 '슈퍼 주총 위크'…네이버, 에코프로비엠 등 1684곳

머니투데이 박수현 기자 2024.03.18 14:23
글자크기
/사진=뉴스1/사진=뉴스1


다음주 네이버(NAVER (179,000원 ▼3,100 -1.70%)), 에코프로비엠 (196,200원 ▼6,300 -3.11%) 등 상장법인 절반 이상이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18일 한국예탁결제원은 국내 상장법인 1684곳(전체 상장사의 64%)이 3월 넷째주(3월25일~29일)에 정기주총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장별로는 코스피 시장에서 네이버, 카카오 (44,450원 ▼1,000 -2.20%) 등 472곳, 코스닥 시장에서 에코프로비엠, 리노공업 (262,000원 ▼6,500 -2.42%), 신성델타테크 (63,800원 ▲1,900 +3.07%) 등 1122곳이 정기주총을 개최한다. 코넥스 시장에서는 90곳이 정기주총을 연다.

이달 넷째주에서 주총 일정이 가장 많은 날은 오는 28일이다. 28일에는 넷마블 (64,400원 ▼100 -0.16%), 두산로보틱스 (71,600원 ▼1,100 -1.51%), 한국가스공사 (29,150원 ▼300 -1.02%), SK이노베이션 (101,700원 ▼2,500 -2.40%) 등 기업 700곳이 주총을 진행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