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랑풍선, 작년 매출 986억원…전년比 350%↑ '사상 최대'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4.03.15 08:53
글자크기
노랑풍선, 작년 매출 986억원…전년比 350%↑ '사상 최대'


노랑풍선 (6,800원 ▲90 +1.34%)은 2023년 연결 기준 매출액 986억원, 영업이익 66억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전년대비 매출액은 350% 증가가해 창립 이래 최대 매출을 달성했고, 영업이익은 4분기 연속 흑자다.

지난해 5월 엔데믹을 기점으로 해외여행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노랑풍선은 자체 판매 채널 및 외부 제휴채널에서의 판매량을 함께 늘리는 전략을 펼치고 있다. 또 원가 경쟁력을 강화하고 브랜드 밸류 확대, 시스템 고도화, 콘텐츠 다양화 등 자체 경쟁력을 갖춰 나갔다.



이밖에 직접 상담하고 상품을 판매하는 직판 여행사로서 고객들의 목소리를 가장 잘 담을 수 있다는 장점을 활용했다. 고객 니즈에 맞는 여러 상품들을 출시하고 이종 업계와의 제휴 및 다양한 프로모션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하며 실적 개선에 성공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에는 공급 물량 확보를 비롯해 단독 상품 개발에 더욱 집중할 것"이라며 "지난해 가장 수요가 높았던 일본 내 주요 노선을 비롯해 스페인, 아테네, 터키, 오슬로 등 장거리 지역의 전세기 상품을 재정비하고 횟수를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