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로 손유찬·김태균 선정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2024.02.28 22:11
글자크기
제24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인 손유찬(왼쪽)과 김태균. /사진=서울삼성 제공제24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인 손유찬(왼쪽)과 김태균. /사진=서울삼성 제공


서울 삼성이 '제24회 김현준 농구장학금' 수상자로 손유찬(홍대부고 2), 김태균(삼일고 2) 학생을 선정했다.



삼성은 "선정된 수상자는 각각 200만원의 장학금과 장학패를 받는다. 장학금 전달식은 3월 2일 오후 4시 울산현대모비스와 경기 중 하프타임 때 진행한다"고 28일 전했다.

수상자들에게는 장학금과 함께 트레이닝복, 농구화 등 다양한 훈련용품을 제공한다. 또 STC에 방문해 삼성 선수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진다. 기초체력 점검 및 부상방지를 위한 다양한 트레이닝 등에 대한 교육도 진행한다.



'김현준 농구 장학금'은 한국농구 발전을 선도한 고인을 기리며 장래가 촉망되는 농구 유망주를 지원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이번이 24회째이며 지난 2000년부터 팀 승리 당 일정금액을 적립하여 76명에게 총 1억 677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해왔다. 2011년 11회 장학금부터 선정대상자를 기존 서울 연고지역 내에서 전국으로 확대하여 적용하였으며 지도자의 추천과 각종 대회기록을 토대로 심사를 거쳐 선정했다.

한편, 역대 수상자 중 KBL에서 활약한 선수는 삼성썬더스의 이동엽, 차민석을 비롯해 제1회 수상자 양희종(안양 KGC), 최준용, 이승현, 송교창(부산 KCC), 김낙현 (한국가스공사), 양홍석 (창원 LG) 등이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