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뉴스 지역별로"...네이버, 총선 페이지에 '지역 뉴스' 강화

머니투데이 김승한 기자 2024.02.27 09:45
글자크기
/사진=네이버/사진=네이버


네이버(NAVER (170,700원 ▼4,600 -2.62%))는 내달 오픈 예정인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특별 페이지에 '지역 언론사 뉴스'를 강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총선 특집 페이지에서 지역별로 선거 뉴스를 최신순으로 볼 수 있는 지역 언론사 뉴스는 지난 21일 '뉴스혁신포럼' 회의를 통해 나온 첫 개선 권고책이다.



뉴스혁신포럼은 네이버 뉴스 서비스의 투명성, 공정성을 높일 수 있는 종합적인 개선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외부 전문가 7인으로 구성된 독립기구다. 지난달 발족했다.

권고책에 따라 네이버는 총선 특집페이지 내 '최신뉴스' 코너에서 시·도 지역별로 기사를 구분해 노출한다. 각 지역 유권자들에게 더욱 밀접한 선거 정보를 제공하고 다양성을 높이기 위함이다.



지역 언론사 뉴스는 서울 이외의 부산, 대구, 인천 등 16개 시·도 110여개 검색 제휴 지역 언론사가 대상이다. 각 지역 기사는 해당 지역의 언론사가 선거 섹션으로 분류한 기사들로 한시적으로 서비스된다.

이와 함께 네이버 통합검색 영역에서도 지역 분류 기반으로 지역 언론사의 기사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지역언론사별' 검색 상세 옵션이 추가된다.

지역언론사별에서 특정 지역을 선택하면 해당 지역에 위치한 콘텐츠 제휴 지역지 최대 12곳을 포함해 총 120여개 지역 언론사의 기사로 뉴스 검색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최성준 뉴스혁신포럼 위원장은 "선거특집페이지 중심의 한시적 변경이지만, 각 지역 유권자로 하여금 더 다양한 선거 관련 정보를 손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