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년 연속 글로벌 모바일 행사 'M360 APAC 서울' 주관한다

머니투데이 바르셀로나(스페인)=배한님 기자 2024.02.27 08:12
글자크기

[MWC 2024]스페인 MWC24 행사장에서 개최 계약 체결
'AI를 통한 디지털 국가 발전' 주제로 오는 10월 개최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로셀로나 MWC 2024 전시장에서 (왼쪽부터)류제명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네트워크정책실장·김영섭 KT 김영섭 대표·마츠 그란리드 GSMA 사무총장이 M360 APAC 서울 개최를 위한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로셀로나 MWC 2024 전시장에서 (왼쪽부터)류제명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네트워크정책실장·김영섭 KT 김영섭 대표·마츠 그란리드 GSMA 사무총장이 M360 APAC 서울 개최를 위한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KT (33,600원 ▼650 -1.90%)가 2년 연속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의 글로벌 모바일 행사 '모바일360 아시아태평양(M360 APAC)'의 개최 사업자로 선정됐다.



KT는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 2024에서 GSMA와 2024년 M360 APAC 서울 개최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M360 APAC 서울은 오는 10월 개최된다.

M360은 GSMA가 2013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행사로, 모바일 산업 현안에 대해 유럽·남미·아프리카·아시아 등 지역별 주제를 선정해 ICT 업계의 어젠다를 논의한다. 다양한 콘퍼런스뿐 아니라 참여 기업들의 소규모 전시도 마련해 최신 모바일 기술과 동향을 살필 기회다.



KT는 지난해 국내에서 처음 개최된 M360 APAC 서울에서 호스트 스폰서를 맡아 행사를 성공적으로 견인한 바 있다. 행사에는 37개국, 310개 회사, 약 1700명이 참여했다.

올해 M360 APAC 서울은 'AI(인공지능)를 통한 디지털국가 발전(Advancing Digital Nations with AI)'을 주제로 열린다. 국내외 주요 ICT 기업 리더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 및 학계 주요 인사가 참석해 산업별 디지털전환(DX)·생성형 AI·6G·메타버스 등 디지털 시대의 미래를 논의한다.

김영섭 KT 대표는 "M260 APAC을 서울에서 다시 개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빅테크들이 주도하는 세계 시장에서 통신사들이 기술과 미래를 어떻게 헤쳐 나가고 성장을 지속해나갈지 모여서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마츠 그란리드 GSMA 사무총장은 "2019년 5G가 시작된 곳인 대한민국의 서울에서 M360 APAC을 개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세계 최대 모바일 시장에서 펼쳐지는 혁신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꼭 참석해야 할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