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日 대표 음악방송 섭렵…압도적 무대에 열도 '들썩'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4.02.26 17:16
글자크기
트레저, 日 대표 음악방송 섭렵…압도적 무대에 열도 '들썩'


와이지엔터테인먼트 (40,200원 ▲200 +0.50%)는 보이그룹 트레저가 일본 음악방송을 종횡무진하며 글로벌 팬들과 교감 폭을 넓히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트레저는 지난 24일 방송된 NHK 'Venue101'에 출연해 일본 세 번째 미니 앨범 'REBOOT -JP SPECIAL SELECTION-' 수록곡 'B.O.M.B' 일본어 버전 무대를 선보였다. 전주가 흘러나오자 트레저는 카메라를 향해 손짓하고 기분 좋게 미소 지으며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회사 관계자는 "레드 컬러와 데님 포인트로 멤버 개개인의 개성을 살린 스타일링, 트레저 특유의 자유분방한 스웨그는 곡의 무드와 딱 맞아떨어지며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했다"고 말했다.

트레저는 정규 2집 'REBOOT' 발매 이후 일본 5대 지상파 인기 음악방송을 모두 섭렵하게 됐다. 앞서 현지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TV아사히 '뮤직 스테이션', TBS 'CDTV 라이브! 라이브!'를 장식했던 이들은 오는 28일 후지TV '주간 나이나이 뮤직'과 3월 2일 니혼TV '바즈리즈무(Buzz Rhythm)'에도 출연을 확정, 음악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트레저는 지난 21일 일본 세 번째 미니 앨범 'REBOOT -JP SPECIAL SELECTION-'을 발표했다. 일본 최대 음악 사이트인 오리콘 차트 정상을 단숨에 꿰찼고, 첫 번째 트랙에 수록된 신곡 'LET IT BURN'은 라쿠텐 뮤직 1위를 비롯 현지 주요 음원차트 상위권에 안착했다.

트레저는 7개 도시·16회차에 달하는 일본 두 번째 대규모 투어 '2024 TREASURE TOUR [REBOOT] IN JAPAN'을 진행 중이다. 후쿠오카, 사이타마, 아이치, 오사카, 후쿠이, 나고야, 히로시마 공연을 성황리에 마친 이들은 3월 2일~3일 카나가와에서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한다. 또 오는 5월부터 아시아 투어를 개최하고 더 많은 관객들과 호흡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