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의 국민의힘, 강남 등 텃밭에 '국민추천제' 도입 검토

머니투데이 한정수 기자 2024.02.26 15:36
글자크기

[the300]"이길 가능성 높은 지역, 국민 시각에서 선택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어떤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 로비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 로비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가 서울 강남구 등 자신들의 정치적 텃밭에 국민추천제를 도입할지 여부를 검토 중이다. 국민추천제는 총선에 나설 후보를 국민들로부터 추천받아 검토한 뒤 공천하는 제도다.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26일 오후 강원 원주시에서 열린 공약 발표식 직후 기자들과 만나 "격전지가 아니라 지역 주민들이 많이 사랑해준 곳이라면 국민들이 정말 원하는 분들을, 국민의 시각에서 선택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어떠냐는 아이디어를 공관위가 갖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한 위원장은 또 "저희가 비교적 확률 높게 승리해 온 지역은 더불어민주당처럼 개인적 관계나 정치적 역학관계에 의해 사람을 배치할 수도 있다"며 "그렇지만 그 선택권을 국민과 같이 하고 싶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동혁 사무총장도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민추천제 관련 질문을 받고 "1차 경선 결과만 가지고 국민의힘 모든 공천을 평가하는 것은 맞지 않다"며 "그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공관위에서 여러 논의를 했고 (국민추천제도) 그런 방안 중 하나"라고 답했다.

장 사무총장은 또 "어느 지역구를 어떻게 할지는 아직 말하기 어렵다. 여러 고민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