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렌즈·광학 인재 모신다…T&C 포럼 개최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2024.02.25 09:58
글자크기
지난 23일 열린 삼성전기 렌즈분야 T&C 포럼 (Tech & Career Forum)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기지난 23일 열린 삼성전기 렌즈분야 T&C 포럼 (Tech & Career Forum)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기


삼성전기 (142,900원 ▼3,800 -2.59%)가 광학 분야 초격차 기술경쟁력 확보를 위해 우수 인재 확보에 나섰다.

삼성전기가 23일 삼성전기 수원사업장에서 렌즈분야 T&C((Tech & Career)포럼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렌즈와 광학 분야를 연구중인 이공계 석·박사급 인재 40여명을 초청했다.



포럼은 △삼성전기 소개 △카메라모듈 제품·렌즈 기술 트렌드 제시 △라인투어 △렌즈 기술분야별 토론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약 6시간에 걸쳐 진행됐다.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테크 세션에서 △광학설계 △광기구설계 △광학코팅 등 혁신기술과 관련해 삼성전기 임직원들과 직접 토론하는 기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태곤 삼성전기 광학통신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을 비롯해 김동진 렌즈팀장(상무), 조용주 마스터 등 광학 분야 R&D(연구개발) 핵심 임원들이 참석해 인재들과 직접 소통하고 삼성전기의 미래 비전을 소개했다.

삼성전기의 광학 부문 주요 개발 부문 임원들이 이번 포럼 행사에 직접 나선 것은 글로벌 우수 인재의 발굴을 확대하고 삼성전기의 채용 브랜드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빠르게 성장하는 광학 관련 시장에서 우수 인재의 확보와 양성은 중요한 미래 경쟁력이다.

이태곤 부사장은 "급변하는 개발현장에서 초격차 기술 확보를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인재"라며 "본 행사를 통해 우수한 학생들이 삼성전기와 소재·부품 분야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포항공대 박사과정에 재학 중인 이형우씨는 "내가 연구하고 있는 분야가 기업에서 적용되는 있는 것을 체험해 볼 수 많은 동기부여가 되었다"며 "돌아가 연구를 무사히 마쳐 광학 관련 기술력 강화에 기여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전기는 소재·부품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확보하는 데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2022년에는 포항공대와 채용 연계형 인재양성 협약을 체결해 소재·부품 맞춤형 교육과정 운영 및 과제를 연구 중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