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은숙 "아파서 누웠는데... 유영재 화내며 집나가"

머니투데이 김지산 기자 2024.02.25 08:23
글자크기
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 화면 갈무리  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 화면 갈무리


배우 선우은숙이 아팠을 때 남편 유영재가 화를 냈다는 일화를 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 선우은숙이 출연해 남편 유영재에게 서운했던 일을 공개했다.



선우은숙은 "제가 2~3주 전에 많이 아팠다"라며 "목소리가 안 나올 정도로 아팠다"고 얘기했다. 이어 "너무 아파서 침대에 무기력하게 있는데 남편이 화가 나서 집을 나가더라"라고 얘기했다.

당시 유영재는 '당신이 아프니깐 자기가 우울하다'고 말했다고. 선우은숙은 "저는 반어법으로 자기가 해줄 수 있는 게 없어서 마음이 우울한가 보다 했는데 (남편이) '당신은 맨날 아프잖아. 내가 당신이랑 뭘 할 수 있는 게 없잖아'라고 화를 내더라"고 토로했다.



박용우 가정의학 전문가는 "남편이 느끼기에는 (아내가) 시도 때도 없이 아픈 거다"라며 "아픈 상황에 자신이 해줄 수 있는 게 없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