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문빈 떠올리며 눈시울 붉힌 차은우…"또 눈물이 난다"

머니투데이 민수정 기자 2024.02.24 09:28
글자크기
고(故) 문빈과 차은우./사진=뉴스1고(故) 문빈과 차은우./사진=뉴스1


가수 겸 배우 차은우가 그룹 '아스트로' 동료인 고(故) 문빈을 떠올리며 눈시울을 붉혔다.



지난 23일 KBS 2TV 음악 토크쇼 '더 시즌스-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 이효리는 차은우의 최근 첫 팬 콘서트에서 '웨어 엠 아이(Where am I)를 다 부르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던 이야기를 전했다.

'웨어 아이 엠'은 차은우가 지난해 고인이 된 문빈을 추모하며 올해 발매한 곡이다.



이효리가 "반주 없이 불러봐 줄 수 있나"라고 묻자 차은우는 "저 그러면 또 운다"고 답했다. 이에 이효리는 "울지 말고 한 번 씩씩하게 그냥 말하듯이. 하고 싶은 말을 하는 것처럼"이라고 재차 응원했고 차은우는 노래를 시작했다.

차은우는 노래를 부르다 이내 눈시울을 붉혔다. 그러면서 "또 눈물이 난다. 이 곡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7일 차은우는 첫 단독 콘서트 '2024 차은우 콘서트 저스트 원 텐 미닛 미스테리 엘리베이터 인 서울'을 열었다. 콘서트에서 같은 곡을 부른 차은우는 노래를 이어가지 못한 채 가만히 눈을 감고 서 있다 눈물을 흘리는 등 동료였던 문빈을 떠올리며 감정이 복받치는 모습을 보였다.

TOP